세탁소에 갓 들어온 새 옷걸이한테
헌 옷걸이가 한마디하였다.


“너는 옷걸이라는 사실을 한시도 잊지 말길 바란다.”


“왜 옷걸이라는 것을 그렇게 강조하시는지요?”



“잠깐씩 입혀지는 옷이 자기의 신분인 양 교만해지는
옷걸이들을 그동안 많이 보았기 때문이다.”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