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까 낮에 회사에서 일하고 있는데 전화 한통을 받았습니다. 예비군동대라면서 훈련일정에 대해서 말해주는데, 이번부터 예비군훈련 관련하여 법이 바뀌어서 이전처럼 훈련일정에 대해서 순간 통보형식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본인의 직접적인 서명을 받아야 한다고 합니다.

 이건 아마도 분명히 전화, 이메일, 우편엽서 등을 통하여 훈련일정을 알려줬음에도 불구하고 훈련에 불참석하고나서는 '저 연락 못 받았는데요?' 라는 유명한 핑계에 대한 대책을 세운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ㅡ_ㅡ;

 그래서 어떻게 해야되냐고 물어보니까 자신들이 직접 자택에 방문하여 사인을 받을 수 있는 방법과 팩스로 사인을 받는 방법을 알려주더군요. 회사에 팩스도 있고해서 번거롭게 할 필요없이 팩스로 하겠다고 했더니 수령증을 보내줄테니 사인을 하고 신분증 사본과 함께 다시 보내달라고 하는 겁니다.

 그때는 아무 의심없이 사인을 하고서 보내줬는데, 집에 와서 곰곰히 생각하다보니 문득 얼마전에 받았던 사기전화(서울경찰청에서 전화를 받았습니다..)가 생각나는 겁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란 마음으로 아까 왔던 수령증을 허겁지겁 찾아서 예비군동대 전화번호를 찾은뒤 떨리는 손을 움켜잡으며(...) 전화를 해봤습니다. 헌데, 전화를 받은 분께서 이병인지 버벅거리고 내용에 대해서 잘 모르시길래 답답한 마음에 "옆에 일직사관없어요? 좀 바꿔줘봐요" 라고 말했습니다. (군대에 있을때는 감히 내뱉기 힘든 말이죠 -ㅛ-;;)

 다행스럽게도 간부와 통화결과 이번부터 바뀐 것이 맞으며 제가 전화를 받았던 번호나 신분증 사본을 보냈던 팩스번호도 해당 예비군동대가 맞다고 하더군요.

- 3- 휴우~

 정말.. 순간 앞이 컴컴해졌습니다;; 달란다고 신분증 사본을 덜컹 보내줬으니 말입니다.. 이런 소식을 접한 사기꾼들이 이 수법을 써먹을지도 모르니 여러분들도 혹시 저런 전화를 받게 된다면 저처럼 달란다고 덜컹 보내주지 마시고;; 전화가 걸려온 곳의 진위여부를 확인하시고 보내시기 바랍니다.
이러다간 이놈의 사기꾼들땜에 전화받는 것도 겁이 나겠네요 T_T
신고
  1. BlogIcon ciyne 2007.08.21 21:21 신고

    사기 전화 때문에 확인전화를 해야 하는 세상이군요 -_-;끙;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2:03 신고

      정말 사기전화였다면 전 그들에게 제 주민등록증을 보내준 것이죠... 그야말로 gg;

  2. BlogIcon 아르 2007.08.21 21:37 신고

    -_-; 저도 아직까지 예비군 훈련이 안나와서 불안해하는 중인데... 만일 그런 전화가 걸려오면 제대로 확인해봐야겠군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2:04 신고

      전, 8월 13일날 나왔었는데 그때 휴가를 떠나야되서 배째고 안 나갔었죠 ㅡ_ㅡ; 아마 그래서 저렇게 나왔을지도 모르겠습니다;;

  3. BlogIcon eunki 2007.08.21 21:51 신고

    그러고보니, 사기 방법이 더 다양해지겠어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2:05 신고

      사람을 불신하는 것이 생기면 안되는데 사기전화가 그렇지 못하게 만드네요 ㅠㅠ

  4. BlogIcon 킬러 2007.08.21 22:03 신고

    이런게 바로 대한민국 남자들에게 필요한 개념글!

  5. BlogIcon 외로운까마귀 2007.08.21 22:06 신고

    이글 보고 사기치면 어쩌죠..ㅋㅋ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2:17 신고

      경찰청 사람들이 한창 방영될 때 그런 문제들이 제기됐지만, 그보다는 범죄예방효과가 많다는 판단하에 지속 방영됐었죠 ^^ 주변분들에게 이같은 사실을 많이 퍼뜨려주세요 ㅎㅎ

  6. BlogIcon 쿠마왕 2007.08.21 22:17 신고

    저는 읽다가 진짜 사기 당했는줄 알았어요-_-ㅇ
    이런사항을 모르는 사람이 많으므로 역이용하는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센스 굿입니다~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2:18 신고

      허걱... 사기당했으면 아마 제목이 다를겁니다.

      'ㅅㅂㄻ 사기꾼들 다 뒤졌어!!!!!!!!!!!!!' 쯤...?;;

      바른말 고운말 ㅠㅁㅠ

  7. BlogIcon rince 2007.08.21 22:45 신고

    정말 요즘은 사기 전화에 자유롭지 못한 나날들인거 같습니다. 무서운 세상...ㅋ

  8. BlogIcon 빨간기차 2007.08.21 22:53 신고

    법이 바뀐게 아니고 원래 그런건데요...제가 작년초까지 상근예비역으로 일해서리^^
    수령증에 싸인안하면 아무리 전화를 받아도 정식으로 통보한것이 증명되지 않기 때문에 훈련을 안나가도 법적으로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싸인도 본인 또는 주민등록에 같이 기재되어 있는 가족만 되고..친구가 싸인한건 효력이 없구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1 23:13 신고

      엇? 그렇습니까?? 이제 5년차인데 전 처음 당해보는 일이거든요 -0-; 그럼 여지껏 저희 동네 동대는 설렁설렁 일을 해왔던 걸까요? 5년동안 그저 통지서 우편으로 보내주고 휴대폰 문자 넣어주고, 음성전화로 알려주기만 했거든요 ㅇㅅㅇ

  9. BlogIcon 빨간기차 2007.08.21 23:19 신고

    음..그게요..처음에는 우편으로만 통보하게 되어있구요..근데 보통 참석율을 높일려고 메일도 보네고 전화도 하고 그러죠..참석율은 동대장들의 실적으로 평가되고 상근들은 안그러면 직접 통지서 돌려야되니까..보통 참석율이 7-80%됩니다..아마 님은 이때 다 나가셨나보네요..
    그래서 그때 안나오면 통지서를 들고 싸인받으러 옵니다..그러면 1차, 2차 두번 기회가 있는데요..2번째에도 안나가면 고발이 되는 겁니다..고발되는 훈련때는 '불참시 고발'이라고 빨간 도장이 찍혀서 나옵니다..
    보통 잘 안나오는 사람들은 이런 시스템을 잘 알고있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라...새벽이나 이른 아침에도 방문하기도 했다는 쿨럭..

    • BlogIcon 빨간기차 2007.08.21 23:25 신고

      아 참..팩스에 그냥 싸인만 해서 보내면 되는데요...신분증은 안보내도 됩니다...그런 규정은 전혀 없습니다...
      그 병사가 잘 몰라서 그랬는지 모르겠는데...전화해서 동대장 바꿔달라고 해서 뭔짓이냐고 항의하세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2 16:11 신고

      아하.. 그렇군요 ^^ 여지껏 첫번째 통보에 출석을 잘해서 그랬나보네요 ^^ 그나저나 신분증 사본은 괜시리 화가 치밀어오르네요 -ㅂ-;

      좋은 정보 알려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ㅡ^~

  10. BlogIcon ZDesign 2007.08.21 23:38 신고

    헉~ 저도 첫 부분에 읽을때 사기인줄 알았네요...
    빨간기차님께서 작성하신 댓글을 읽어보니 원래 그런거라고 말씀하시네요;;; 전 지금까지 이제 6년차 마지막인데... 저희 동네엔 한번도 그런적이 없었거든요. 이거참..

    • BlogIcon 꼬마얀 2007.08.22 16:12 신고

      Z디자인님도 저처럼 첫번쨰 통보에 꾸준하게 참석해오셨나보네요 'ㅡ'

      그나저나 본의아니게 사기방지를 위한 글이 사기를 당했다는 글로 낚시가 되어버리는군요 ㅠ

  11. BlogIcon 이름모를 2007.08.22 00:34 신고

    정말 기발하시네요. ㅎㅎ 사기꾼들이 이 포스트를 보고 아니 그런 방법이! 그러는 건 아닌 지 모르겠습니다.

    • BlogIcon 꼬마얀 2007.08.22 16:12 신고

      그러면 곤란합니다 -ㅂ-;;

      사기꾼들보다 선량한 시민들께서 많이 보시길 빌며;

  12. BlogIcon 플라체 2007.08.22 01:56 신고

    ......
    전화사기 때문에 맘 편히 전화도 받지 못 하는 시대가 드디어 도래하였군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2 16:13 신고

      사기전화가 극성이긴 하지만 조심은 하되 불신은 하지않으려고용 @ㅅ@ 가뜩이나 힘든 세상 믿고 살아야죠 하하;;

  13. BlogIcon Hee 2007.08.23 21:34 신고

    오호...
    한 번 써먹...-ㅁ-;;
    암튼 보이스피싱은 날로 진화하고 있으니...
    뭐...누군가는 이미 이런 수법에 당했을지도 모르겠군요;;;

    • BlogIcon 꼬마얀 2007.08.24 00:59 신고

      흐흐;; hee님 자제요! ㅋ~;

      그러게요;; 이미 당하신 분이 계실지도 모르고... 이 글로 인해서 사기꾼이 눈에 불을 켤지도 모르지만, 그거보단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합니다 ㅠ


어제 열심히 일을 하고 있는데 한통의 전화가 걸려오더군요.
"귀하께서는 형사 사건에 연류되셨사오니, 관련 자료를 가지고 서울경찰청으로 출두하시기 바랍니다."

엉?????


순간 완전 놀랬습니다.. 0.1초 사이에 별별 생각이 다 들었지요.

'내 리플이 명예훼손으로 걸렸나?'

'책상 오른쪽 두번째 서랍 저 너머에 숨겨둔 xx한 책이 들켰나!!!'


-_-;; 사실 정말 놀랬습니다만... 다음 멘트가 이상하더군요.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0번을 눌러 상담원과 통화하세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놔 -_-; 요즘 경찰청은 친절하게 상담원도 연결해주냐!! 딱 감이 왔습니다.

"사기 전화다!!"

난생 처음으로 받아보는 사기 전화라 그런가 살짝 긴장도 되면서 상황이 재밌더군요 ㅎㅎㅎ 그래서 ARS 멘트를 몇번 더 들어주다가 0 번을 눌러봤습니다.

그러자 저 편에서 흘러나오는 목소리는 조금전 어눌한 한국말을 쓰던 ARS 여성분이시더군요.

서울경찰청(자칭) 상담원께서는 저에게 잔뜩 겁을 주시고는 확인을 위해서 주민등록번호를 불러보라고 하십니다. 그러나 순순히 불러줄리가...;

조금 들어주는척 하다가 한마디 했습니다.

"여기 경찰섭니다."

....
뚜...
뚜...
뚜..
ㄸ...

 이 정도는 요즘 다들 알고 계시겠지만, 자식을 담보로 하는 납치전화같은 경우는 자식에 대한 한없는 부모님들의 사랑때문에 간혹 속게 되시는 경우가 있다고 하시더군요. (제 친구 부모님도 사기에 당하셨습니다..;) 다들 조심합시다!!


어이~ 전화사기범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kazanarun 2007.07.27 00:46 신고

    저도 기회되면 한번 써먹어 보려고 벼르고 있는데 안오네요..

  3. BlogIcon dissolve 2007.07.27 00:50 신고

    저도 전화 받아봤는데...어눌한 말투의 아저씨였죠.
    제가 아는 욕을 단시간에 쏟아부워 줬더니...뚜~뚜~뚜~ 하더라구요. 간만에 욕을 실컷하니까 스트레스 해소까지..^^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17 신고

      후우 -0-;
      조선족이던 중국인이던... 이런 짓은 젭할 그만 ㅠㅠ

  4. dlama 2007.07.27 03:05 신고

    상담원 :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알려주세요.
    나 : 어, 내이름은 조용필이야.
    상담원 : 네? 머라고요? (당황해서 조선족말투 드러남..)
    나 : 나 조용필이라고!!
    상담원 : 네 그럼 주민등록번호를 불러주세요.
    나 : 나 몰라? 나 한국에서 조용필이라고 하면 다 알아!!!
    상담원 : 네? 머라고여?
    나 : 아 씨발 나 조용필이래니깐 나몰라? 어?
    상담원 : 뚜~~~~~~~
    나 : ^^V

  5. BlogIcon 에드 2007.07.27 04:43 신고

    ㅋㅋㅋ
    센스쟁이.
    저희 집엔 제가 친구보증섰는데, 친구가 날랐더랍니다. 저희 어머니에게 돈보내라고...;;;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18 신고

      헐... 보증.. 그거 까딱하면 넘어갈 수도 있겠네요; 보증이라... 그 경우는 첨 들어봅니다 ㅡㅡ;

  6. BlogIcon miriya 2007.07.27 05:50 신고

    ㅎㅎㅎ;; 전 현대백화점에서 사백만원 꿨다고 하던데요;;
    진짜 어눌한 말투의 여자였지요. 전 9번 누르라고 했는데.. 같은 사람 아닐까요?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19 신고

      하하...; 요즘엔 백화점에서 대출을 해주는군요;
      아마 엇비슷한 일당들일거 같아요. 전화끊고 바로 경찰에 신고하니까 그런 전화 많이 온다면서 추적 불가능하다고 그냥 끊으라고 하더군요 ㅡㅡ; 무책임;;

  7. BlogIcon nashimaryo 2007.07.27 08:06 신고

    내용은 재밌지만, 그래도 섬뜩하네요^^;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19 신고

      재미있으셨다니 다행이라면 다행일까요? ㅎ;
      혹시 모르니까 부모님께 잘 말씀드리셔요~

  8. BlogIcon StarLight 2007.07.27 09:27 신고

    전형적인 전화사기범 전화군요;
    음 그런데 왠지 전화요금이 부과되었을것 같은 걱정이...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20 신고

      헐... -ㅛ-;;
      서, 설마요;; 아가씨도 그런 얘기를 하던데;;

      뭐.... 회사전화였으니까 괜찮습니다만 ㅋ;

  9. BlogIcon nkokon 2007.07.27 09:36 신고

    요즘 유행하는 사기 방법이 다양하다고 하더군요.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20 신고

      다양한만큼 피해를 입는 분도 다양하겠죠? 부디 피해를 입으시는 분들이 없길 빌지만서도.... 후 -3-

  10. sph 2007.07.27 12:02 신고

    전 법원이라고...서울 지방법원인데...언제까지 출두를 안해서 다시 출두를 하시라고...그래서 전화눌러서 번호바꼈는데...누구에게 전화하셨냐고..했더니 뚜~~뚜~~

  11. dudfks 2007.07.27 12:31 신고

    저도 그런 전화받았어요. sph님과 똑같은 전화... 황당해서 그냥 딸각했죠!!

  12. 종서기 2007.07.27 13:58 신고

    어제 우리 아내가 당한것과 정말 똑같군요... 요즘 이런 전화가 진짜루 많이 온다고 합니다.

    • BlogIcon 꼬마얀 2007.07.27 19:22 신고

      헐... 피해를 입으신건가요?;

      그러게요... 사기치는 놈들이 왜 이리 많은지 모르겠습니다.

  13. adsasd 2007.07.27 15:42 신고

    경찰청에서 무슨 전화를........??혹시 인간 전화기...??
    음파도 전파하고 거대한 원자로 구성된 무대포 전화기??
    요즘 전화기는 워낙 속도가 느려서.......ㅋㅋ

  14. BlogIcon Zet 2007.07.28 09:44 신고

    청장님은 지금 부재중이신데요~ 라는것도 재밌을듯ㅋ

  15. BlogIcon 상디야 2007.07.30 00:21 신고

    오오, 좋은 방법이군요.ㅋㅋ

    • BlogIcon 꼬마얀 2007.07.30 19:45 신고

      좋은 방법이라고 써먹기위해서 전화기 앞에서 목빼고 기다리시면 곤란합니닥~

  16. BlogIcon Hee 2007.07.31 21:35 신고

    전 제가 지금 납치되었으니 살리고 싶으면 돈 부치라는 전화 받았었습니다 -_-;;;;

    • BlogIcon 꼬마얀 2007.07.31 22:42 신고

      ... hee님의 몸값은 얼마? ㅎㅅㅎ)~

      그럴떈 적절한 센스를 발휘해주세요! ㅋ

  17. BlogIcon FtDnc 2007.08.02 08:50 신고

    가명과 가짜 민번을 불러주는건 어떨까요...

  18. BlogIcon 찬우넷 2007.08.02 09:47 신고

    흐흐- 저도 이런거 많이 받았어요-
    법원출두. 백화점 카드결제승인. 은행대출확인-_-등등.
    근데 이런거 함부로 연결하지 마세요.
    지인중에 이거 속아넘어가신분 있는데-
    다음달 청구서에 국제전화요금이 엄청나게 나왔다네요;;
    연결하면 국제전화 수신자부담으로 연결되나봐요-_-;

    • BlogIcon 꼬마얀 2007.08.02 15:27 신고

      ㅡ_ㅡ; 네 저도 저 사건얘기를 주변에 하고 다니니까 그런 얘기를 많이 들었어요; 조심해야겠지용 '~'

  19. 나도사기꾼 2007.09.08 22:15 신고

    저 이런전화 받았을때 나도 이런거로 사기처먹는데
    저 어느팀이죠 물었더니 바로 끊음

  20. BlogIcon 와우 2007.09.09 01:20 신고

    이렇게합시다. 9번을 눌러준뒤 " 예, 서울경찰서강력형사계입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

    • BlogIcon 꼬마얀 2007.09.09 15:43 신고

      푸흐흐; 근데 9번 누르면 바로 돈이 나갈수도 있다는 말을 듣고나서는 그냥 끊어버리고 싶어요 ㅎ

  21. wwww 2007.11.23 01:59 신고

    전화사기범들모조리화형시켜

    • BlogIcon 꼬마얀 2007.11.26 21:37 신고

      요즘엔 원링이라는 수법에도 많이들 낚이시는것 같더군요;
      한두번 울리고 끊어서 다시 걸게끔 만드는 방식말이죠~_~
      요즘엔 050 으로 시작하는 번호로도 많이 온다고 하네요

+ Recent posts